HOME
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복지교회
행복을 전하는 교회
032-561-1004 ~7
032-561-1008
sessak21@hanmail.net
행복자료실   HOME  |  행복소식  | 행복자료실
  • 전체게시물 84건 / 9페이지
    마땅히 행할 길 잠 22:6   사람이 살아가면서 할 수 있는 일이 있고, 해서는 안 되는 일이 있습니다. 마땅히 해야 할 일이 있는가 하면, 반드시 절제하고 금해야 하는 일도 있습니다. 하나님은 이스라엘 백성을 바로의 압제로부터 해방한 후에 자신이 거룩하니 이스라엘도 거룩해야 한다고 요구하셨습니다. 시내산에 도착한 후 자신이 이스라엘을 해방한 세 가지 목적을, 자신의 소유, 거룩한 백성, 제사장 나라가 되게 하는데 있다는 것을 모세를 통해 알리시고, 백성들의 동의를 요구하셨습니다. 동의한다면 언약 관…
    NO. 28   |   정용재   |   15-08-02   |   조회 : 833
    시내산 처방 활용법(1) 마 5:43-4 기독교의 경전은 오직 한 권 성경뿐입니다. 최고의 베스트셀러이며, 최장 기간 베스트셀러였지만, 소장하고도 한 번 읽지도 않는 사람도 적지 않다는 책입니다. 구약 39권, 신약 27권, 묘하게도 구구단 삼구는 이십칠로 읽을 수 있는 신구약 성경은 단순해 보여도 그 가르침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제시하는 일은 쉽지 않습니다. 복잡한 성경의 가르침을 일목요연하게 이해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요? 우리는 이러한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성경을 큰 그림으로 이해하여 왔습니다. 그리고 이러한 노력 과정에서…
    NO. 27   |   정용재   |   15-07-26   |   조회 : 784
    NO. 26   |   정용재   |   15-07-19   |   조회 : 672
    관점을 바꾸라 출 19:4-6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여자는 누구일까?” 어느 모임에서 사람들이 대화를 거듭한 결과 다음과 같은 결론에 이르렀다고 합니다.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여자 두 사람은 성모 마리아와 이브다. 왜냐하면 성모 마리아에게는 며느리가 없었고, 이브에게는 시어머니가 없었다.” 물론 유머입니다. 행복에 이르기가 얼마나 어려운지 느낄 수 있게 만들어 주는 유머입니다. 어느 설문 조사에 의하면, 응답자가 말한 행복 조건은, 친구는 3.12%, 배우자 또는 이성 친구가 7.54%, 화목한 가…
    NO. 25   |   정용재   |   15-07-12   |   조회 : 811
    절기를 지키라 출 23:14-17   맥추 감사절(麥湫 感謝節, Feast of Harvest)은 구약의 삼대절기의 신앙을 계승하여 지키는 절기로서, 맥은 보리를, 추는 수확을 의미하는 글자인데, 이는 보리 수확의 시점에 드리는 감사의 절기라는 뜻이 담긴 표현이라고 할 것입니다. 맥추감사절로 번역된 히브리어 원어는 그 의미가 “거두어 수확하는 절기”라고 합니다. 이 절기는 맥추절 외에도 칠칠절, 오순절 등의 이름으로 불리기도 했습니다. 맥추절을 칠칠절이라고 부르게 된 것은 유월절이 끝난 후 7 주가 지난 다음에 맞…
    NO. 24   |   정용재   |   15-07-05   |   조회 : 880
    내가 보았고 출 3:7-10 애굽에서 시작된 이스라엘 백성의 역사는 그 출발점이 대단히 화려하고 빛나는 것이었습니다. 애굽에서 총리로 활약하고 있던 요셉 때문이었습니다. 요셉은 애굽을 위기에서 구원해낸 존경 받고 있던 지도자였기 때문입니다. 비록 칠년의 풍년이 있었다고 하지만 그 후에 곧바로 칠년 흉년이 뒤따를 것을 알지 못한다고 하면 칠년이나 계속되는 흉년을 이겨낼 수 없었을 것입니다. 요셉은 이 사실을 알았기 때문에 풍년 시절에 적극적으로 식량을 비축하는 정책을 펼쳤습니다. 그래서 칠년이나 계속되는 흉년에도 백성들에게 먹을 양…
    NO. 23   |   정용재   |   15-06-28   |   조회 : 827
    요셉의 일생과 교훈 창 50:15-21   오늘은 복지교회 창립기념주일입니다. 복지교회는 1978년 6월 25일 초대 담임목사 안병필 목사님을 모시고 창립예배를 드림으로 교회 역사를 시작하였습니다. 복지교회 설립을 위한 최초의 회의는 1978년 5월 10일이었는데, 참석자는 김경천, 김춘수, 김명주, 안광수 등이었다고 합니다. 이때 교회명을 복지교회로 하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서철 목사님이 제2대 담임목사로 부임하고 교회를 현재 위치로 이전하면서 복지교회는 본격적으로 부흥하기 시작하였고, 제3대 홍원영 목사님이 …
    NO. 22   |   정용재   |   15-06-21   |   조회 : 1013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전체 최근게시글